SV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회장 선출방식에 반발
[2018-02-06]
SV 한인회(회장 박연숙)는 지난 2일 한인회관에서 '정관 개정 공청회'를 열었다.

이날 공청회에는 박연숙 한인회장, 신민호.김호빈.오재근 전 한인회장, 한경림 SC한미노인 봉사회장, 이근안 재향군인회장, 최경수, 안상석 전 체육회장, 유니스 이 KAYLP디렉터 등 80여명의 한인이 참석 해 한인회 정관 개정에 대한 큰 관심을 보였다.

이번 정관개정의 주요 사항은 회장 선출에 관한내용(정관 제10조)로 ♦ 회장 후보는 영주권.시민권자로 연속 10년 이상 거주한 자, ♦ 한인회 등록 회원 50명 이상의 추천 ♦ 이사회가 회장 후보의 서류 심사 ♦ 이사회가 1명을 선정하여 총외에서 찬반 투표 ♦ 이사회 1/2의 찬성 ♦총회에서 2/3 찬성으로 가결되는 것으로 되어 있다.

공청회 사회를 진행한 남중국 이사장은 "이사회가 회장을 추대하여 선출하는 것이 동포사회의 화합과 단결을 도모할 수 있다"며 "지난 봄부터 이사들이 모여서 지속적으로 정관 개정작업을 해왔다"고 말했다.

신민호 한인회장은 "이사회가 한인회장을 추대하는 것이 논리상 맞지않다"며 "이사장과 이사들은 한인회장이 임명하고 회장과 이사회의 임기가 함께 종료된다"며 현 이사회가 차기 한인회장을 추대할 수 없다고 못 박았다.

최경수 전 체육회장은 "회장은 선관위를 통해서 공정하게 선출되야 한다"며 "임기가 얼마 남지 않은 지금 정관을 개정하겠다는 것은 오해의 소지가 있다. 빠른 시간내에 선관위를 구성해야 한다"고 말했다.

공청회에 참석한 한 한인이 의사진행발언을 하며 "이번 개정안은 불순한 목적을 가진 현 한인회 이사들이 얼렁뚱당 차기회장을 뽑을려는 의도가 있는 것 아닌가"라고 말하자, 남중국 이사장은 "말씀이 지나치십니다"고 강력 반발했다.

이날 발언자들 중에서 유일하게 간접선거에 찬성의견을 표시했던 김호빈 전 회장은 "덕망있는 인물들은 직접선거를 두려워하는 경향이 있으며, 조직이 없는 사람은 선출되기 힘들다"며 "1.5세나 2세들도 한인회장이 되어야 하는데 직접선거에서는 불가능하다"고 간접선거의 필요성을 역설했다.

유니스 이 KAYLP디렉터는 "현 이사중 몇 명이 노인회에서 불미스런 사건으로 노인회에 접근금지 명령을 받은 사람으로 정관 14조에 따라 이사자격이 없다"며 "이런 사람들이 모여 어떻게 정관 개정작업을 하는지 개탄스럽다"고 말했다.

오재근 전 한인회장은 "정관 수정의 절차가 잘못됐다"며 "시간적 여유를 가지고 정당한 절차를 밟고 많은 사람들의 의견을 듣는 것이 중요하다”고 주장했다.

거의 모든 참석자들은 현 회장의 임기가 거의 남지 않은 상황에서 현 한인회장이 임명한 현 이사회가 차기 회장 선출에 대한 정관 내용 개정을 진행하는 것은 전혀 납득할 수 없다며 정관개정에 대해 강력한 반대를 표명했다.

뉴스 출처: SFKorean 뉴스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남중국 이사장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남중국 이사장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최경수 전 체육회장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오재근 전 한인회장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유니스 이 KAYLP디렉터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김호빈 전 회장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문상기 한인회 이사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안상석 전 체육회장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케빈 박씨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 실리콘밸리 한인회 정관개정 공청회,

로컬 뉴스
번호 제목 작성일
3605 손재권 기자의 '2019년 경제전망과 실리콘밸리' 세미나 성황리 개최2018-12-14
3604 전영록,이치현씨 전쟁참전기념비, 위안부기림비 방문2018-12-13
3603 [12/14일: 1912 구좌] 3.1운동 100주년 기념공간에...2018-12-13
3602 김진덕·정경식 재단, 카운티 저소득층 후원물품 전달2018-12-11
3601 전영록, 이치현,이홍렬 북가주에서 열정의 콘서트 개최2018-12-11
3600 김지숙씨, 북가주 부동산 융자협회 회장 취임2018-12-10
3599 KAGRO, 장학금 수여 및 연말 행사 성황리 개최2018-12-10
3598 고려대학교 2018년 정기 총회 및 송년회2018-12-10
3597 숙대 북가주동문회 송년회2018-12-10
3596 한양대 동문회 송년회2018-12-10
3595 단국대 동문회 송년회 2018-12-10
3594 SV한인상공회의소, 한국 연수단과 정책 간담회 2018-12-07
3593 샌프란시스코 민주평통 통일 아카데미 개최2018-12-07
3592 캘리포니아, 2020년 주택 태양광 설치 의무화2018-12-06
3591 이명화 박사 초청, 북가주 한인독립운동 강연회2018-12-05
3590 전 SV한인회장, 초대 체육회장 이충언씨 별세2018-12-04
3589 이화여대 북가주 샌프란시스코 지회 송년회 개최2018-12-03
3588 나눔봉사회, 기금모금 위한 하나밴드 초청콘서트 개최2018-12-03
3587 북가주 성균관대 동문회 친선 탁구대회2018-12-02
3586 실리콘밸리, 미전국 고급주택지 집코드 100개중 30개2018-11-30
3585 SV 한인회 임시 이사회, 수석 부회장 해임하기로 결의 2018-11-28
3584 2018년 ESKAPE 연말정기공연 12월8일(토)2018-11-26
3583 실리콘밸리 한미봉사회 추수감사절 행사 열어2018-11-26
3582 신기욱 스텐포드 교수 평화대상 수상2018-11-26
3581 북가주 항일독립운동 관련 초청 강연회 개최 12/2-32018-11-26
3580 영김 연방하원 후보 아쉽게 낙선2018-11-23
3579 KOTRA-KTL, 시험인증 세미나 개최 11/292018-11-23
3578 파라다이스 지역의 산불 한인피해자 돕기2018-11-23
3577 2019년 대부분 베이지역 최저 임금 $15에 도달2018-11-23
3576 SF매스터코랄 정기연주회 2018-1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