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 정신 불안정은 만병의 근원

시대의 속도에 맞추어 아무리 빨리 뛴다해도 제 자리 지키기 어려운 초고속시대를 살아가는 현대인은 많은 강박 관념속에서 행복한 삶을 추구하며 살아간다. 행복은 마음에서 비롯되기 때문에 외형적인것이 충족된다고 해서 행복해질수 없다. 성경은 생명과 장수 부귀와 행복이 모두 마음속에서 비롯된다고 했다. 그래서 성을 빼앗는 장수보다 마음을 지키는 자가 더 위대하기 때문에 더 힘을 기울여 마음을 지키라고 말하는 것이다.

사람은 기분좋은 자극을 받으면 명랑하고 기분 나쁜 자극을 받으면 당장에 긴장이 되고 심장이 울렁거리며 스트레스가 쌓이게 된다. 그러므로 속히 기분을 전환 시키거나 그 자극을 잊어버리고 새로운 각오로 기분전환을 하기위해 심장기능을 왕성하게 할 필요가 있다. 심장이 쇠약하면 스트레스에 의한 충격이 크지만 심장이 튼튼하면 큰 충격으로 여기지 않는다. 그렇기 위해서는 운동을 꾸준히 함으로써 약으로 해소 할수 없는 부분을 지킬수 있는 것이다.

뇌경색, 심근경색, 협심증 등의 원인이 혈전이라는 것이 밝혀 졌으며 운동을 하는 데 있어서 통증을 느낀다면 먼저 의사의 처방과 함께 평소 혈전에 도움이되는 비타민E 성분이 많이 포함된 씨앗종류 식품과 파, 마늘, 양파, 부추, 생선을 자주 섭취하는 것이 습생을 통한 심장 건강과 불안 해소에 도움이 크다. 폐에서 신선한 산소로 채워진 혈액은 먼저 좌심방으로 흘러 들어가서 채워지고 좌심방이 수축하여 아래의 좌심실로 밀어낸다. 여기서 좌심실이 수축하면 속의 혈액이 조여지는데 이때 압력에 의해 방실판이 자동으로 닫히고 대동맥으로 통하는 다른 하나의 밸브가 열려서 힘차게 흘러드는 것이다.

그리하여 몸의 각 조직으로 흘러들어 각 조직이 필요로하는 각종 영양물질과 산소를 공급하게 되고 이때 심장의 수축과 반복을 박동이라 하는데 안정시 분당 60-70회 정도이다. 심근이 갖는 또 하나의 특성은 골격근과는 달리 스스로 흥분하는 능력을 갖는 율동성 수축을 일으킬수 있다는 점이다. 인간이 고안해서 만든 어느 펌프보다 그 성능이 우수한 심장을 한의학에서 '심주 신' 이라 마음을 주관 한다고 했으며 태어나서 수명을 다 할때 까지 성실히 쉼없이 기능을 다한다.

심장을 튼튼하게 도와주는 것이 불안을 해소해주는 것이며 우리가 행복한 삶을 살아가기 위해 필요한 것은 탐욕과 집착에 매인 마음을 정화하는 것 뿐만 아니라 외부의 환경적인 요소도 간과해서는 안된다. 자신의 이익을 위해서 거짓과 위선 부당한 짓을 상대에게 아무렇지 않게 해를 끼칠수 있는 사람들이 함께 존재 하기 때문이다. 상처받지 않으며 잘 살아갈수 있는 지혜를 모르면 항상 정신적 불안은 해소 할 수 없다.

정신 건강과 즐거운 인생을 살아가는 중요한 요소는 행복은 욕심을 버리지 않고서는 찾아오지 않는다고 했다. 과거에 집착하는 사람은 새로운 것을 불편한 것으로 받아 들이고 낯선 것이 여전히 낯선 것으로 머무는 삶에 대하여 독일의 철학자 프리드리히 니체는 '낯선 것으로 머무는 삶에는 미래가 없다'고 주장했다. 강렬한 희망을 비추면 정신적 불안도 담대하게 몰아내며 마음에 평안을 얻을 수 있고 확신이 있으면 불안도 사라진다.

황종연
기무도 창시자
기무한의원 원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