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년 중 가장 로맨틱한 하루, 발렌타인데이의 사랑

수줍은 고백과 초콜릿 그리고 장미까지. 사랑을 전하고 마음을 표현하는 날. 상업적 마케팅의 도구가 되어버린 씁쓸함도 있지만 전 세계 곳곳에서 2월 14일은 가장 행복하고 기분 좋은 미소가 가득한 날 인 것은 틀림이 없다.

발렌타인데이!
세계 각국의 사람들은 어떻게 사랑을 전하고 있을까?
클로이 장 기자

발렌타인데이의 유래

발렌타인데이의 유래는 3세기 경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로마에서는 청년들을 군대로 보내려고 결혼 금지령을 내렸다. 하지만 성 발렌타인(Saint Valentine) 신부는 몰래 찾아온 젊은 연인들에게 결혼식을 거행해 주었고 이를 알게 된 황제 클라우디스는 황제의 명을 어긴 죄를 물어 성 발렌타인 신부를 수감하고 2월 14일에 사형했다. 이후 성 발렌타인 신부의 순교를 기념하기 위한 날로 발렌타인데이가 시작되었다고 전해진다.

또 로마 초기 '루퍼칼리아 축제' 에서 시작된 것으로 전해지기도 한다. 루퍼칼리아 축제는 2월13일부터 2월15일까지 열리는데 도시의 젊은 여성들이 항아리에 자기 이름을 적은 쪽지를 넣으면 남자들이 항아리에서 이름표를 골라 짝을 짓는 풍습이 있었다. 하지만 축제로 인해 다양한 문제들이 발생하자 당시 교황이 루퍼칼리아 축제를 폐지하는 대신 발렌타인데이로 선포해 남녀간의 진정한 사랑을 표현하는 날로 삼았다.

세계 각국의 이색적인 발렌타인데이 문화

사랑의 마음을 전하는 의미는 어느 나라나 같지만 발렌타인데이를 기념하는 방식은 조금씩 차이를 보인다. 세계 각국의 사람들은 2월14일을 어떻게 기념하고 있을까?

영국

발렌타인데이를 맞아 선물을 주고 받는 풍습의 시작은 영국이었다.

18세기 영국에서는 친구와 연인간에 편지나 작은 선물을 주고 받았으며 이후 19세기가 되면서 초콜릿을 주고 받았는데 지금까지도 영국은 초콜릿 뿐만 아니라 캔디, 군것질, 편지 등을 주는 풍습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영국에서 발렌타인데이가 가장 행복한 사람들은 바로 아이들이다. 아이들이 발렌타인 노래를 부르고 다니면 어른들이 이날 만큼은 초콜릿과 캔디 등 맛있는 군것질거리들을 주기 때문이다. 특히 남자들은 여성에게 야한 속옷을 선사하는 풍습이 있다. 영국의 일부 지역에서는 발렌타인데이에는 캐러웨이씨, 자두, 건포도 등을 넣어 롤빵을 굽기도 한다. 웨일즈 지방에서는 나무로 러브 스푼을 조각하여 선물하는데 하트, 열쇠, 열쇠구멍이 조각되며 '당신이 내 마음의 자물쇠를 연다.' 는 의미를 지니고 있어 마음을 전달하는 상징적 선물이 되고 있다.

미국

미국의 경우 우리나라와는 달리 남자 여자 상관없이 연인끼리 선물을 주고 받는 날이다. 하지만 남자가 여자에게 무언가를 베푸는 날이라는 이미지가 강해 남자들은 하트와 큐피트가 그려진 카드와 사탕과 선물이 들어있는 사랑 상자를 만들어 아내나 연인에게 보내는데 포장에 꼭 빠지지 않는 빨간색 리본이 사랑을 전하는 상징적 의미가 되고 있다.

프랑스

프랑스에서는 발렌타인데이가 되기 한 달 전부터 거리의 꽃집들이 꽃다발을 판매하고 2월14일이 되면 연인들은 서로 꽃다발을 선물하며 사랑을 고백한다. 때문에 발렌타인데이 당일 꽃 판매가 프랑스 연간 꽃 판매량의 1/4를 차지하고 있다. 특히 프랑스는 1999년부터 발렌타인데이를 기념하는 우표를 발행하고 있는데 샤넬, 입생로랑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패션디자이너들이 제작하는 우표로 하트 모양의 예술 작품들이 우표로 변신을 한다. 이 하트 우표는 1월 둘째 주부터 발렌타인데이 날인 2월 14일 까지만 살 수 있다.

잉글랜드

잉글랜드의 발렌타인데이는 연인 뿐 아니라 중요한 사람들과 서로 선물을 주고 받는다. 특히 노포크 지역에서는 잭 발렌타인이라는 사람이 산타클로스처럼 아이들에게 몰래 선물을 가져다 주는 풍습이 이어지고 있다.

중국

중국은 개방 이후 2월 14일 발렌타인데이에 초콜릿과 선물을 주고 받는 문화가 생겼지만 실제로는 견우와 직녀가 만났다는 칠월 칠석을 연인의 날로 지키고 있다. 때문에 칠월칠석이면 연인들을 위한 각종 행사가 펼쳐지고 이날에 맞춰 혼인 신고를 하는 부부들이 많다.

이탈리아

이탈리아의 발렌타인데이는 더욱 이색적이다. 처녀가 해가 뜨기 전 새벽에 일어나 창 밖을 바라보는데 지나가는 첫 번째 남자, 혹은 그와 닮은 사람을 만나 결혼을 하게 된다는 전설이 있기 때문이다. 때문에 발렌타인데이면 아침 새벽부터 창 밖을 내다보는 여성들로 진풍경이 벌어진다. 또 발렌타인데이 축제에서는 가장 인기있는 연속 키스 대회가 열린다. 이 대회에 참가하는 연인들은 대회가 진행되는 동안 줄곧 서 있어야 하며, 화장실을 가는 것도 음식을 먹는 것도 허용되지 않는다.

필리핀

필리핀에서 발렌타인데이는 중요한 날이다. 필리핀에서는 연인 뿐 아니라 가족, 친구, 성별에 상관없이 초콜릿을 주고 받고 사랑을 전하며 다양한 행사로 즐거운 하루를 보낸다. 가장 큰 행사로는 정부에서 지원하는 대형 합동 결혼식이다. 수백명의 신랑과 신부가 이날 결혼을 하기 위해 줄을 서고 사랑을 고백하며 합동 결혼식을 올린다. 'Mr. Right 행사'도 인기 행사 중 하나다. 한 여성이 앉아있고 베일 뒤에 여러 명의 남자가 숨어서 오직 여자의 질문에 답변을 하며 마음으로 통하는 사람을 찾는다. 여성은 남자들과 답변을 주고 받으며 한 명씩 탈락 시킨 후 마지막으로 남은 Mr. Right 와 저녁을 먹게 된다.

덴마크

덴마크는 초콜릿이 아닌 꽃을 주고 받는데 아네모네의 일종인 하얀색 스노드롭꽃을 납작하게 만들어 선물한다. 또 남자가 익명으로 여자에게 편지를 보내고, 편지를 받은 여자가 글을 쓴 사람을 맞추면 부활절에 남자가 여자에게 부활절 달걀을 선물하는 관습이 있다.

남아프리카 공화국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발렌타인데이는 즐거운 파티의 날이다. 남녀 할 것 없이 모두가 한껏 멋을 내고 저녁 파티에 나간다. 대부분 마을 곳곳의 학교에서 행사를 주관하는데 학교에서 파티를 주최하고 입장료를 받아 운영비를 충당하고 있다. 대부분 붉은 색으로 치장을 하며 초콜릿이나 선물을 주고 받기 보다 저녁 파티를 통해 사랑을 고백하고 연인끼리 밤새도록 춤을 춘다. 특히 여성들은 하트 모양의 표지에 자기가 좋아하는 남자의 이름을 써서 핀으로 소매에 달기도 한다.

일본

일본은 우리나라와 발렌타인데이 풍습이 같다. 여자에게 남자가 초콜릿을 선물하며 사랑을 고백하고 남자는 화이트데이에 여자에게 답을 한다. 일본의 경우 발렌타인데이는 크리스마스처럼 큰 명절로 치뤄지는데 이날 하루에 소비되는 초콜릿은 세계 최고의 판매량을 자랑한다. 때문에 초콜릿 숍들은 발렌타인데이 전부터 예약을 받아서 판매하고 식품 매장등에는 특별 코너가 개설되기도 한다.